Total 275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34)2016-04-07

Q   저희 십대 아이들이 이상한 음악을 많이 듣는 것 같습니다.  저는 내용을 잘 뫃라서 무어라 간섭할 수가 없는데 CD 자켓을 보아도 기분이 좋지 않고 소리를 들어도 느낌이 좋지 않습니다.  애들이 듣는 좋지 않은 음악이 어떤 것인지요, 또 얼마나 나쁜지요?A  음악 종류도 많고, 제가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33)2016-03-31

Q  십대를 기르는 아버지입니다.  부모가 무어라해도 아이들이 성적인 실험을 하는 것을 어떻게 막겠습니까?  그냥 한때의 열병으로 인정해야 하지 않을까요?A  그 의견에는 동의하기가 어렵습니다. 아이들이 학교 친구들로부터 받는 성적인 압력이 대단하다는 것을 부모들은 기억해야 합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32)2016-03-24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31) Q   저는 십대의 남매를 가진 엄마입니다. 아이들이 너무 일찍 이성에 눈을 뜨는 것 같이 보입니다. 또 학교에서 성교육을 한다고 하는데 무엇을 가르치는지도 모르겠고요. 말좀 하려하면 구세대의 부모로 여기며 무시하는 것같아서 당혹스럽습니다.  아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31)2016-03-17

  Q 십대로 접어든 자식들과의 대화가 무척 어렵습니다.  저희 가정만의 어려움이 아닌 것은 알지만 이 스트레스를 해결할 수 있는 조언을 부탁합니다. A  사춘기에 접어든 십대와는 대부분 대화가 어렵습니다. 아무리 사랑으로 뭉쳐진 가정이라도 그렇습니다. 물론 우리 한국인 십대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30)2016-03-10

Q   저희 열 세살 짜리 딸아이가 지난 1-2년 사이에 너무 게을러졌습니다.  특히 토요일에는 늘 누워서 지내고 하루의 반은 자는 것 같습니다. 하는 일이 없으면서 늘 피곤하다고 합니다. 이것도 사춘기 초기의 증상입니까?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A  십대 초기에 그렇게 피곤함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29)2016-03-03

  Q   사춘기(思春期) 시절에 가장 어려운 때가 언제입니까?  그리고 그 이유는 무엇입니까? A  개인 차이가 많이 있을 수 있습니다. 요즈음엔 13-4때, 즉 사춘기의 초기(初期) 2년 정도를 아이들의 가장 어려운 때로 보는 것이 일반적인 견해입니다. 이 기간에는 자신이 누군가에 대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28)2016-02-25

Q  십대 초반 아이들에게 닥치는 사회적인 압력에 대해서 말씀하셨는데 왜 그들이 그렇게 작은 일을 감당하지 못하고 눌리게 될까요?A  열 두세 살이 되면 아이들은 별안간 주위의 세상에 눈을 뜨게 됩니다.  그때까지는 초등학교에서 세상을 별로 의식하지 않으면서 어린아이로 자랐습니다.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27)2016-02-18

Q  아이들이 성적으로 빨리 발달하는 큰 이유가 과거보다 훨씬 빨리 어른으로 자라기 때문이라는 말을 들었습니다.  그게 사실입니까?  그렇다면 어떻게 대비해야 할까요?A  아주 중요한 지적이며 사실입니다. 지난 수 십년 사이에 아이들이 키와 몸이 많이 커진 것을 통계치가 말해줍니다.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26)2016-02-11

Q  요즈음의 십대 아이들은 우리가 자랄 때보다 성적으로(sexually) 훨씬 더 발달된 것 같이 보입니다.  무엇이 젊은이들을 그렇게 욕정(lust)에 넘어가게 하고 있을까요?A  잘 보셨습니다. 이 증상은 마치 온 세상을 휩쓰는 전염병과도 같습니다.  요즈음 젊은 세대는 불륜의 행위들을 쏟아내며

자녀양육과 가정생활 진단 Q & A (25)2016-02-04

Q  저희 가정의 어려움을 보면서 자녀들 사이의 문제의 많은 부분이 부모들에게서 비롯되었다는 말씀에 동의하지 않을 수가 없습니다.  저희 부부의 어려움 때문에 아이들이 많이 어려워합니다. 저희 부부 사이가 어렵더라도 아이들끼리는 좋은 관계가 되는 길은 없을까요?A  참으로 많은 가

 1  2  3  4  5  6  7  8  9  10    



[교회이전안내] 밴쿠버 한인침례교회 이…
[장학금 선발공고] 제7기 정요셉 장학생 …
[PK CAMP 안내] 제2회 목회자 자녀 수련회
[VIEW 설립 20주년 기념 특강2] 한국인도 모…
[말씀사경회] 밴쿠버 전하리 교회 말씀 사…
[밴쿠버지역성탄절 연합예배] 밴쿠버지역…
[설립예배] 포도나무교회 설립예배
[밀알의밤] 2018년 밀알의밤 선물 Gift 안내
[공연안내] 웃음도 빵, 은혜도 빵 개그플…
[12th 코이노니아] 조이풀교회, 크리스교회…

제860호 2018년 12월 7일자
[교역자 청빙] 밴쿠버 순복음 교회…
[청빙] 올리브교회 청소년부 사역…
[지휘자청빙] 주님의 제자교회 3부…
[청빙] 어린이부 사역자 청빙
[담임목사 청빙] 카나다광림교회 …
[사찰집사 구인] 카나다광림교회 …
[EM사역자 청빙] 카나다광림교회 EM…
[EM사역자 청빙]밴쿠버 헤브론교회…
[교역자 청빙] 나나이모 원주민 교…
[교역자 청빙] 사랑의교회 사역자 …
[교역자 청빙] 삼성교회 교역자 청…
[구인] 롯데건강백화점 구인
[청빙] 에드몬튼 벧엘한인침례교…
[청빙] 밴쿠버 임마누엘교회 반주…
[청빙] 밴쿠버 소망교회
회사소개 | 편집자에게 | 기사제보 | 광고문의
Copyright © 2018 ChristianTimes.ca   | 밴쿠버: 604-961-6052 / 캐나다 및 미국: 604-670-6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