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100
성경 속 여백여행 (50) 영원히 사라진 이름, 그…2016-09-08

베드로의 회개이제 우리는 여기서 예수님의 나머지 11 제자들의 모습을 잠시 생각해보자. 유다가 예수님을 팔고 떠나간 이후 남어지 11 제자들은 과연 무엇을 하고 있었는가? 복음서의 기록을 보면, 그 시간에 11 제자들은 모두 주님을 버리고 도망치고 말았던 것이다. 마태복음 26 장 56 절 하반절은 성경

성경 속 여백여행 (49) 영원히 사라진 이름, 그…2016-09-01

그러면 유다는 누구인가? 예수 그리스도의 12 제자 가운데 유다는 조금 특이한 제자였다. 유다를 제외한 나머지 11 제자들은 모두 갈릴리 출신이었는 데 비해, 그는 가룟 출신이었다. 가룟은 헤브론에서 수 마일 떨어진 곳에 있는 곳이다. 헤브론은 하나님께서 갈렙에게 주시고자 했던 약속의 땅이다. 나

성경 속 여백여행 (48) 영원히 사라진 이름, 그…2016-08-25

영원히 사라진 이름, 그러나 영원히 사라지지 않을 이름성경 속 인물들성경에는 수 많은 인물들이 등장한다. 베드로, 요한, 바울, 아브라함, 모세, 다윗, 엘리야, 다니엘, 요셉…오랜 시간이 지난 지금까지도 사람들이 존경하고 흠모하는 이름들이다. 어디 그들뿐이겠는가? 그들 외에도 수 많은 사람들의

성경 속 여백여행 (47) 사자 굴에서 찾은 천국2016-08-18

이제 예수님께서 나사로의 죽음을 아시고도 “그 병은 죽음에 이르는 병이 아니라”고 말씀하셨는지 이해가 될 것이다. 죽음조차도 죽음에 이르는 병이 아닌데, 그 무엇이 우리를 죽음에 이르게 할 수 있겠는가? 하나님을 믿지 않는 자는 절망한다. 그들은 영원히 절망한다. 그들은 붙잡을 소망의 끈이

성경 속 여백여행 (46) 사자 굴에서 찾은 천국2016-08-11

이제 여러분께 두 번째 퀴즈를 드린다. 다니엘은 그날 사자굴 속에서 어떤 모습으로 잠을 이루었겠는가? 사실 그 해답도 그리 어려운 것은 아니다. 춥고 습기찬 굴 속에서, 그리고 딱딱하고 더러운 오물 투성이의 땅바닥에 누워 어찌 평온한 잠을 이룰 수 있겠는가? 그 밤 다니엘은 사자들을 품에 안고 평

성경 속 여백여행 (45) 사자 굴에서 찾은 천국2016-08-04

다리오 왕은 자신이 아끼고 신임하는 유능한 신하 한 명을 잃었다는 슬픔에 몸을 가누지 못했다. 어찌나 슬펐던지 왕은 그 날 식사도 하지 못했다. 그리고 모든 가무음곡(歌舞音曲)을 금지시켰다. 뜬 눈으로 밤을 지새우다시피한 왕은 날이 밝자마자 이른 새벽에 사자굴로 뛰어갔다. 그리고 그 사자굴 입

성경 속 여백여행 (44) 사자 굴에서 찾은 천국2016-07-21

사자 굴에서 찾은 천국   (단 6:16-23)“이에 왕이 명하매 다니엘을 끌어다가 사자 굴에 던져 넣는지라 왕이 다니엘에게 일러 가로되 너의 항상 섬기는 네 하나님이 너를 구원하시리라 하니라. 이에 돌을 굴려다가 굴 아구를 막으매 왕이 어인과 귀인들의 인을 쳐서 봉하였으니 이는 다니엘 처치한

성경 속 여백여행 (43) 탕자에서 아버지로2016-07-07

아버지가 되는 세 가지 길아버지가 되는 길은 무엇인가? 거기에는 세가지 길이 있다. 아버지가 되는 첫 번째 길은 애통하는 것이다. 그것은 죄악에 대한 애통이다. 바로 자신의 죄악을 바라보며 진정 애통해야 하는 것이다. 진정 가슴을 치며 눈물을 흘리며 애통해야 하는 것이다. 두 번째 길은 용서이다.

성경 속 여백여행 (42) 탕자에서 아버지로2016-06-30

사랑이란?여기서 우리는 위대한 교훈을 깨닫는다. 사랑이란 무엇인가? 사랑은 이처럼 먼저 알아보는 것이다. 사랑은 먼저 느끼는 것이다. 사랑은 먼저 아는 것이다. 그리고 사랑은 먼저 달려가 는 것이다. 우리는 예수님께서 사랑하시던 제자 사도 요한을 기억한다. 그는 언제나 스스로도 주님께서 사랑

성경 속 여백여행 (41) 탕자에서 아버지로2016-06-23

비유의 주인공은 아버지절망의 짙은 어둠이 깔린 죄악된 이 세상, 정녕 우리에게 소망의 빛은 비추이지 않는 것인가? 모두 눈을 부릅뜨고 살아도 그 진리의 참 빛을 바라보는 자는 많지 않다. 청맹과니 같은, 그래서 육신의 눈을 뜨고도 영원한 진리를 알지 못하고 캄캄한 미로(迷路)를 헤매는 어둠의 자

 1  2  3  4  5  6  7  8  9  10  

 




[밴쿠버교회협의회주관] 6.25 70주년 나라…
[제자훈련안내] 제27기 제자훈련 지도자 …
[말씀사경회] 2020년 밴쿠버순복음교회 창…
[교민특강] 2020 밴쿠버기독교세계관대학…
[지방회안내] 기독교대한감리회 미주자치…
[2020밴쿠버유스코스타] 밴쿠버 유스코스…
[밴쿠버유스코스타] 밴쿠버 청소년 부모…
[러브콥] 2020년 러브콥 정기총회 안내
[장학금선정공고] 제8기 정요셉 장학금 선…
[헌당감사예배] 산돌교회 헌당 감사예배

제925호 2020년 4월 3일
[사역자 청빙] 밴쿠버중앙장로교…
[사역자 청빙] 밴쿠버만나교회 사…
[사역자청빙] 라이프교회 사역자 …
[담임목사청빙] 토론토 갈릴리장…
[찬양사역자청빙] 밴쿠버 지구촌…
[담임목사 청빙] 삼성교회 담임목…
[사역자 청빙] 밴쿠버만나교회 사…
[담임목사청빙] 밴쿠버한인장로교…
[사역자청빙] 밴쿠버지구촌교회 …
[사역자청빙] 노스쇼어아름다운교…
[사역자청빙] 한소망교회 EC 사역…
[사역자청빙] 밴쿠버지구촌교회 …
[사역자청빙] 밴쿠버신온침례교회…
[교역자 청빙] 메이플릿지한인교…
[사역자청빙] 주님의제자교회 EM사…
회사소개 | 편집자에게 | 기사제보 | 광고문의
Copyright © 2020 ChristianTimes.ca   | 밴쿠버: 604-961-6052 / 캐나다 및 미국: 604-670-6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