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8-03-02 10:32
“올림픽은 복음전파의 황금어장” 선교 열기 뜨거웠다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20  
   https://lh3.googleusercontent.com/GN0Ly5h4vS00tPsMnuvp5aooC5_8JOhl-NQ6… [34]

전도부터 봉사·응원·공연까지… 관람객 큰 관심
매일 수백 명 성도들 거리로, 지역교회 섬김 빛나
남북으로 갈린 강원도, 통일 올림픽으로 이어지길


전 세계인이 하나 된 축제 평창 동계올림픽이 지난 25일 폐막식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올림픽을 맞아 수백만의 인파가 한국을 방문한 가운데 관람객들을 섬기고 복음을 전하기 위한 한국교회의 발걸음도 분주했다. 

특히 18년 전부터 평창올림픽을 위해 기도하며 준비했던 강원도 교회는 설레는 마음으로 올림픽을 맞이했다. 주요 경기가 펼쳐졌던 평창과 강릉에서는 거리 곳곳마다 복음을 전하는 성도들을 발견할 수 있었다. 

지역교회의 섬김이 빛났던 올림픽이었다. 강릉시 교동 올림픽파크 초입에 자리 잡고 있는 소망장로교회에서는 올림픽 기간 내내 전도의 물결이 이어졌다. 전도팀은 서울에서 KTX를 타고 넘어오는 관람객들이 제일 먼저 발을 딛는 강릉역에도 자리했다. 
지난 22일 방문한 소망장로교회의 평창올림픽 선교 부스는 오가는 사람들로 북적였다. 성도들은 온기를 더해줄 따뜻한 차와 선물을 나누며 복음을 전했다. 특히 교통편 이용 안내와 경기 일정, 종목 설명 등 유용한 정보를 담은 전도 가이드북이 눈에 띄었다. 

가이드북에는 기독선수인 쇼트트랙 국가대표 서이라 선수, 미국 스노보드 국가대표 켈리 클라크 선수의 이야기를 통해 복음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도 빼놓지 않았다. 올림픽 참가 국가들의 국기를 수놓은 스카프도 외국인들에게 인기였다. 

평창 경기장과 근접해 있는 대관령성결교회 역시 선교 부스를 마련했다. 현장에서는 성도들이 직접 만든 붕어빵 코너가 가장 큰 관심을 모았다. 부스 한편에 ‘God Bless You!’라고 적힌 전도지에 캘리그라피로 방문객의 이름을 적어주며 축복하는 코너도 마련됐다. 선교 부스는 미국과 러시아에서 온 선교팀이 예배를 드리고 전도하는 다국적 선교 허브 역할도 감당했다.

강원도 전통 방식으로 지어진 2평 규모의 가장 작은 교회, 미션하우스에 대한 관심도 뜨거웠다. 미션하우스에는 선수들과 선수 가족들, 선수단 임원들, 국제심판과 통역관들이 방문해 다과를 나누고 복음을 전해 들었다. 기독선수들이 조용히 찾아와 기도할 수 있는 장소로도 활용됐다.

강원도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서석근 목사는 이번 올림픽이 강원도 부흥의 시작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는 “강릉 지역의 복음화율은 10%도 되지 않는다. 바닷가 지역에서는 우상숭배도 많이 이뤄진다”면서 “이번 올림픽을 섬기는 한국교회의 모습을 통해 강원도 복음화의 가능성을 발견했다”고 전했다.

성경책과 전도물품 수십만 개가 배포된 전도활동에는 서울, 춘천 등 전국 교회 성도들의 참여가 큰 힘이 됐다. 특히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사랑의교회(담임:오정현 목사)는 올림픽이 시작되던 지난 9일부터 폐막까지 함께하며 소망장로교회에서 선교활동을 펼쳤다. 

국내외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찬양 및 문화공연과 더불어 스포츠선교부에서 직접 제작한 전도물품을 나눴다. 사랑의교회는 이번 전도를 ‘올림픽 단기선교’로 삼고 400여 명의 성도들이 릴레이로 서울과 강릉을 오가며 섬겼다. 

강원도 교회는 지난 23일 중앙감리교회에서 열린 ‘평창 가스펠 축제’로 함께 예배하며 올림픽 선교를 결산하는 시간을 가졌다. 선교의 끈은 오는 3월 9일부터 열리는 패럴림픽에서도 이어진다. 주일 저녁 강원도 교회 성도들이 함께 모여 장애인 선수들을 응원하는 합동 응원 행사도 계획 중이다. 

오는 3월 16일에는 고성 DMZ박물관과 통일전망대에서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감사 및 통일대망기도회’로 모든 일정을 마무리한다. 

서석근 목사는 “국내외 정세가 어렵고 혼란스러웠지만 올림픽을 계기로 관계의 회복이 일어나서 감사하다”면서 “한반도 내 유일하게 분단된 지자체인 강원도가 이번 올림픽을 계기로 통일에 앞장설 수 있도록 간절히 기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아이굿뉴스>

 
 

Total 465
우리들 교회 김양재 목사 초청 QT축제 "가정…2018-09-13

lt;김양재 목사 집회, 사진-밴쿠버 순복음교회제공>밴쿠버 김양재 목사 초청 QT축제 ' 가정아 살아나라'밴쿠버순복음교회(강철희목사)와 온누리교회(송영동 목사)가 연합하여 주최한 김양재 목사(우리들교회 담임)초청 QT 축제 집회가 지난 9월 7일부터 사흘간 밴쿠버순복음교회에서 열렸다. 에드몬

[특별기고] 아하가족성장연구소 대표 김온양 …2018-09-13

알콩달콩 부부로 살기(1)우리를 피곤하게 만드는 삶의 문제들  즐거워야 할 명절에 오히려 몸과 마음이 지치고, 설레어야 할 휴가문제로 부부가 다투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백화점에서 쇼핑을 하거나 모처럼 외식을 하다가도 마음이 상할 때가 있습니다. 아이들 성적이나 습관 문제로 부부가 서로

밴쿠버 중앙장로교회 마더와이즈 1기 '지…2018-09-13

밴쿠버 중앙장로교회 마더와이즈 1기 '지혜' 계강밴쿠버 중앙장로교회 마더와이즈  1기 ‘지혜’편이 9월 4일 개강예배 및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앞으로 8주간의 성경공부가 진행된다. 마더와이즈는 크게 성경공부와 중보기도 그리고 자녀양육에 대한 토의 및 마더링 스킬(mothering skills)을 위한 맨

밴쿠버 일본교회 복음화를 위한 전도축제 "Go…2018-09-13

밴쿠버 일본교회 복음화를 위한 전도축제  "Gospel night"올해로 13회째를 맞는 Gospel Night(이하, GN)집회가 지난 9월8일(토) Michael J Fox Theatre에서 열렸다. 이 집회는 밴쿠버에 있는 일본인 청소년과 청년을 대상으로 하는 복음전도를 목적으로 2005년도에 주훈감리교회와 밴쿠버 일본인 복음교회의 청소년,

사랑과 회복의 결혼식2018-09-13

사랑과 회복의 결혼식지난 8월 8일(수요일) 늦은 오후  Vancouver Island, 나나이모 지역의 어떤 작은 원주민 마을에서, 한여름의 따가운 햇살보다 더 따갑고, 더 훈훈한 사랑의 결혼식이 이루어졌다. 그들이 그렇게나 미워하고 싫어하던 백인 교회 목사의 주례로 진행되었던 기독교식의 결혼식은 서서히

유진벨 재단 9월 밴쿠버 목사회에서 북한 결…2018-09-06

9월 밴쿠버 목사회에서 유진벨 재단 세미나 개최밴쿠버 한인 목사회(회장 변상완 목사)가 9월 4일 밴쿠버한인장로교회(박철순 목사)에서 정기 월례회를 가졌다. 이날 월례회는 경배와 찬양을 시작으로 이은진 목사의 “너 하나님께 이끌리어”라는(데살로니가전서 1장1~3절) 제목으로 말씀을 나누었다.

'크리스천 코칭 리더십' 열려2018-09-06

'크리스천 코칭 리더십' 열려 지난 9월 1-2일에는 밴쿠버 빌라델비아 교회에서 ‘크리스천 코칭리더십’ 훈련이 열렸다. 이번 코칭리더십 훈련과정은 코칭한국(Global Coaching Leadership Association)에서 진행한 프로그램으로, 리더를 직접 참여시키고 권한을 부여하는데 필요한 효과적인 소통리더십 기술을

브래드 티비 김종철 감독 "제3의 성전","루터…2018-09-06

김종철 감독에게 듣는다!Q. 이번에 밴쿠버를 방문하는 목적은?9월 14, 15일 벤쿠버순복음교회에서 제가 만든 기독교다큐멘터리 영화 ‘제3성전’과 ‘루터의 두 얼굴’ 상영을 위해 방문하게 되었습니다.Q. 영화에 대해서 소개를 해 주시죠‘제3성전’은 2013년도에 한국에서 개봉되었는데 현재 이스

문 앞까지 다가온 미전도 종족 선교 세미나 4 …2018-08-30

"Jesus in the Centre"밴쿠버의 미전도 이주민들을 함께 섬기며 서로에게 도움을 주는 동역자를 소개한다. 써리에 위치한 Middle Eastern Friendship Centre의 대표이자, Al-Hayat TV 기독교 위성 방송 사역으로 전 세계 아랍권에 복음을 전하는 아델과 레일라 선교사 부부(아래 사진)다. 이들은 사우디아라비아계 쿠웨이트

제4회 밴쿠버 아일랜드 유스 연합캠프 "빛의 …2018-08-30

제4회 밴쿠버 아일랜드 유스 연합캠프 "빛의 자녀들 처럼 행하라"지난 8월 24일부터 26일까지 Thetis Island의 Capernwray Harbour Bible Centre에서는 제 4회 밴쿠버 아일랜드 유스 연합캠프(Vancouver Island Youth United Camp, 이하 VIYUC)가 개최되었다. 금번 VIYUC는 PCC(The Presbyterian Church in Canada / 캐나다 장로교) 교단 소속 교회

 1  2  3  4  5  6  7  8  9  10    



[글로벌복음방송] 제4회 GBC 방송선교대회
[바자회 안내] 밴쿠버 중앙장로교회선교…
[기독교대한감리회 미주차지연회] 2018 캐…
[특강안내] NBS 특강안내
[부흥회 안내] 밴쿠버한인침례교회 창립 4…
[은퇴감사예배 및 부흥축제] 써리장로교…
[말씀사경회 안내] 밴쿠버예수사랑교회 …
[친구초청 예배안내] 보내심을받은 생명…
[세미나 안내] 김양재 목사 밴쿠버 초청 …
[집회안내] 김종철 감독 밴쿠버 집회 및 …

제848호 2018년 9월 14일자
[EM사역자 청빙] 카나다광림교회 EM…
[EM사역자 청빙]밴쿠버 헤브론교회…
[교역자 청빙] 나나이모 원주민 교…
[교역자 청빙] 사랑의교회 사역자 …
[교역자 청빙] 삼성교회 교역자 청…
[구인] 롯데건강백화점 구인
[청빙] 에드몬튼 벧엘한인침례교…
[청빙] 밴쿠버 임마누엘교회 반주…
[청빙] 밴쿠버 소망교회
[청빙] 새하늘 교회
[구인]롯데건강백화점
포트무디 한인장로교회 찬양 반주…
임마누엘 교회 사역자 청빙
밴쿠버 중앙장로교회 사역자 청빙
나나이모 한인장로교회 교역자 청…
회사소개 | 편집자에게 | 기사제보 | 광고문의
Copyright © 2018 ChristianTimes.ca   | 밴쿠버: 604-961-6052 / 캐나다 및 미국: 604-670-6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