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20-01-02 18:46
[특별기고] 그리스도인으로 산다는 것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28  

그리스도인으로 산다는 것

10여년전 베트남을 방문하여 베트남의 가정 교회 지도자 두 분과 저녁 식사를 함께 하였다. 이런 저런 대화로 베트남 교회의 현실을 묻다가, 나는 베트남 성도들에게 예수 그리스도 그분은 과연 어떤 의미인가에 대해 물었다. 한 분이 지혜롭게 내게 되물었다. “한국의 그리스도인들에게 예수 그리스도 그 분은 어떤 의미였습니까?” 그때 나는 분명하게 대답했다. “예수 그리스도, 그 분은 우리의 운명론을 이기게 하신 분입니다.”

불교적 용어로, 우연이란 말이 있다. 불교의 중요한 개념 중에 하나인 인과율은 이 세상의 모든 일에는 원인이 있어 결과가 있다는 개념이다. 그런데, 우연은 원인이 없이 일어나는 일을 의미한다. 이런 우연과 달리, 반드시 일어나게 되는 필연이라는 것도 있다. 반드시 만나게 되는 일 또는 관계를 의미하는 말이다. 그러나, 우연이란 개념은 우리의 삶을 무계획적이고, 무질서하게 만들 수 있고 필연이란 개념도 자칫 우리를 운명론으로 이끌게 된다. 예전 방글라데쉬에서 금융기관을 셋업하는 일을 할 때, 방글라데쉬 사람들이 한국인보다 행복하다는 기사를 읽은 적이 있었다. 그들이 행복하다는 이유는, 자신은 이런 가정에 태어났으니 이렇게 살 수 밖에 없고, 이렇게 살다 죽는 것이 인생이라는 생각, 즉 운명론에 빠져 있었던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그들의 행복은 행복이 아니라 체념이요, 포기적이다.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이 조선 땅에 들어왔을 때, 한국인의 생각도 이렇게 운명론적이었다. 머슴으로 태어났으니, 머슴으로 살다 그렇게 죽는 것이 인생이라고 생각했던 것이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선교사들을 통해 운명론에 빠져 포기와 체념의 삶을 살아가던 사람들에게 새로운 세계를 보여주었던 것이다. 그것은 바로 ‘은혜의 세계’이다. 구원에 관한 각 종교의 교리를 크게 두 가지, 내부적 구원과 외부적 구원으로 나눌 수 있다. 내부적 구원이란, 자신 안에 구원의 가능성이 있다는 가르침이다. 거의 모든 종교가 이런 가르침을 기조로 한다. 착하게 살면, 복을 받는다는 것이다. 우리의 마음을 다스리면 우리가 해탈 즉 니르바나에 이를 수 있다고 말한다. 결국 모든 것이 마음에 있으니 삶의 실상을 제대로 보고, 제대로 생각하고 제대로 살라는 것인데, 슬프게도 인류 역사이래 그렇게 행해낸 사람은 없다. 심지어 불교의 창시자였던 석가모니도 자신의 가르침을 후회했다고 할 정도이다. 

그러나, 외부적 구원은 우리 가운데 구원의 가능성이 전혀 없다는 가르침이다. 바로 성경이 우리에게 가르치는 내용이다. 우리는 우리의 말과 행위로 나를 구원할 수가 없다. 그래서 우리 밖에서 우리를 구원해줄 누군가를 찾아야 한다. 이렇게 우리 밖에서 우리를 구원해주실 분을 성경은 메시야, 즉 구주라고 표현한다. 그래서, 모든 인생은 우리를 구해주실 구원자를 만나 구원을 받아야 한다. 그분이 바로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이시다. 그분은 내가 왜 구덩이에 빠졌는지를 묻지 않으신다. 그리고 ‘물없는 구덩이(슥9장11절)’에 빠진 우리를 구하신다. 이런 구원을 우리는 ‘은혜의 구원’이라고 말한다. 

은혜는 일반적으로 ‘받을 자격이 없는 사람이 받는 것’이라고 이해한다. 은혜는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시는 복이다. 은혜를 받았다는 것은 새로운 소망과 가능성의 세계에 들어간다는 의미이다. 세상은 착하게 살면 복을 받는다고 하지만, 성경은 ‘복을 받아야 착하게 살 수 있다’라고 말씀하신다.  은혜받았다는 것은 ‘바랄 수 없는 것을 바라보게 되었다’는 것이다. 믿음의 소망을 의미한다. 또한 은혜를 받았다는 것은 ‘소망할 수 없는 것을 소망하게 되었다’는 것이다. 그래서 우리는 비젼을 보게 된다. 또한 능력의 관점에서 은혜 받았다는 것은 ‘할 수 없는 것을 할 수 있다고 믿는 것이다.’ 설교를 듣고, 재미있어서 감동적이어서 은혜를 받은 것이 아니라 말씀 가운데 바로 이 같은 순간을 경험한다면, 그것이 바로 은혜받았다는 말이다. 은혜로 사는 사람들의 삶이 왜 다를 수 밖에 없는지는 여기에 그 이유가 있다. 

2019년은 이미 지나갔고, 이제 2020년이 밝았다. 그리스도인으로 어떤 삶을 살아야 할까? 은혜로 사는 한 해가 될 수 있기를 소망한다. 이렇게 은혜로 살 때 우리는 말씀 안에서 또한 성령의 도움을 받는다. 승리할 수 밖에 없는 인생, 하나님의 은혜이다. 할렐루야, 주님 감사합니다. 

강철희 목사 / 밴쿠버순복음교회 

 
 

Total 759
밴쿠버 교회 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회장 이…2020-01-16

밴쿠버 교회 협의회  정기총회 개최회장 이흥수 목사, 부회장 장현철 목사 선출밴쿠버지역 한인기독교회 협의회(이하 ‘교협’)는 지난 13일(월) 빌라델비아교회(김성훈 목사 시무)에서 2020년 제40차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회무를 처리했다. 1부 김성훈 목사 사회로 시작된 예배는 지난해 회장인 이진

밴쿠버지역한인기독교회협의회, BC Children’s …2020-01-16

밴쿠버지역한인기독교회협의회BC Children’s Hospital에 5000불 기부지난 1월14일(화), 2019년도 교협 회장 이진우 목사와 총무 김성훈 목사는 BC Children’s Hospital을 방문, $5,000을 도네이션 했다. 이는 지난해 12월 4일(수) 교협 주관으로 4개 지역에서 드려진 성탄절 연합예배의 헌금은 이 병원에 기부하기로 약정

밴쿠버밀알선교단 자원봉사자교육 실시2020-01-16

밴쿠버밀알선교단 자원봉사자교육 실시지난 토요일 (1/11), 밴쿠버밀알선교단이 2020년 사역을 시작하면서, 자원봉사자 정기교육시간(Volunteer Orientation & Training Session)을 가졌다. 밴쿠버밀알선교단은 매년 1월과 9월 자원봉사자 정기교육을 실시하는데, 이번 교육은 “하나님의 관점과 장애의 이해”를

캠퍼스 봄학기 개강채플 열었다2020-01-16

캠퍼스 봄학기 개강채플 열었다캠퍼스선교단체로 밴쿠버에서 SFU/DOUG, UBC에서 사역하는 JDM은 젊은이들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고, 말씀대로의 삶으로 인도하며, 유학 및 집을 떠난 젊은이들에게 가족 사랑으로 예수님 사랑을 실천하고, 신앙공동체 안에서 예수님의 제자가 되는 훈련을 하고 있다. 젊

제3회 PK/MK Camp 성황리 마쳐2020-01-09

제3회 PK/MK Camp 성황리 마쳐제3회 PK/MK Camp가 은혜 가운데 마쳤다. 지난 2020년 1월 2-4일 동안 Stillwood Retreat Centre에서 학생 63명, 스텝 32명, 목회자 5명이 참석한 가운데 은혜의 시간을 가졌다. 캠프 주제는 ‘Game Changer’이었는데, 세상을 변화시키는 존재가 되자는 취지였다.   이번 캠프가 3회였기

주여, 이들을 돌보소서!2020-01-09

주여, 이들을 돌보소서!텐트 백 여개 정도 되는 오펜하이머 파크는 평소에도 그렇지만 요즘은 훨씬 더 우중충하고 어둡고 스산하다. 거기에 비도 쏟아진다. 크리스마스 이브에도, 1월 3일에도 홈리스 피플이 두 명 죽었다. 둘 다 콰테말라 출신이다. 그 나라에서 안전하고 아름답고 평화롭고 깨끗한

연재 시작합니다. 양형주 목사의 세상 돋보…2020-01-09

연재 시작합니다. 양형주 목사의 세상 돋보기!양형주 목사는 미국 캘리포니아 주립대(UC-Irvine)에서 철학(BA)을 공부한 뒤, 장로회신학대학교 신학대학원(M.Div)과 동 대학원 박사과정을 마쳤다(Th.D.신약학 전공). 신학대학원 재학 시절 명성교회 교육전도사로 섬기면서 초등부, 중등부, 대학부와 청년예

[특별기고] 그리스도인으로 산다는 것2020-01-02

그리스도인으로 산다는 것10여년전 베트남을 방문하여 베트남의 가정 교회 지도자 두 분과 저녁 식사를 함께 하였다. 이런 저런 대화로 베트남 교회의 현실을 묻다가, 나는 베트남 성도들에게 예수 그리스도 그분은 과연 어떤 의미인가에 대해 물었다. 한 분이 지혜롭게 내게 되물었다. “한국의 그리스

트리니티웨스턴대학교 컨퍼런스 센터 사용안…2020-01-02

Trinity Western 대학교(TWU) Conference Centre 사용안내밴쿠버에서 단체 모임이나 소그룹을 위해 다양한 공간을 갖춘 업체를 찾는 것은 쉽지 않다. 숙식을 하거나 자녀를 동반하는 경우에는 선택의 여지가 더욱더 좁아진다. 실내와 야외 공간이 모두 필요한 행사를 준비한다면 예산을 고민해야 한다. 그리고 특별

2019년 연말, 밴쿠버 교계엔...2020-01-02

2019년 연말, 밴쿠버 교계엔...

 1  2  3  4  5  6  7  8  9  10    



[장학금선정공고] 제8기 정요셉 장학금 선…
[헌당감사예배] 산돌교회 헌당 감사예배
[치유집회] 밴쿠버 전하리교회 복음전도…
[칸타타안내] 밴쿠버중앙장로교회 성탄 …
[원주민선교] 새몬선교회 도마 및 십자가 …
[성탄절연합예배안내] 밴쿠버지역한인기…
[은퇴식 및 취임감사예배] 주님의등대교…
[합창단 단원 모집안내] 밴쿠버 시온선교…
[쥬빌리채플] 창조론 공개강의
[초청집회] 정기영 목사 초청 집회

제914호 2020년 1월 17일
[찬양사역자청빙] 밴쿠버 지구촌…
[담임목사 청빙] 삼성교회 담임목…
[사역자 청빙] 밴쿠버만나교회 사…
[담임목사청빙] 밴쿠버한인장로교…
[사역자청빙] 밴쿠버지구촌교회 …
[사역자청빙] 노스쇼어아름다운교…
[사역자청빙] 한소망교회 EC 사역…
[사역자청빙] 밴쿠버지구촌교회 …
[사역자청빙] 밴쿠버신온침례교회…
[교역자 청빙] 메이플릿지한인교…
[사역자청빙] 주님의제자교회 EM사…
[담임목사청빙] 캘거리 한인장로…
[사역자 청빙] 밴쿠버중앙장로교…
[교역자청빙] 평안교회 초등부 전…
[지휘자청빙] 조이풀교회 조이풀…
회사소개 | 편집자에게 | 기사제보 | 광고문의
Copyright © 2020 ChristianTimes.ca   | 밴쿠버: 604-961-6052 / 캐나다 및 미국: 604-670-6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