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Home교계뉴스글로벌온라인 예배를 포기해서는 안되는 7가지 이유

온라인 예배를 포기해서는 안되는 7가지 이유

온라인 예배를 포기해서는 안되는 7가지 이유 

교회 성장 컨설팅 전문가인 톰 레이너(Thom S. Rainer) 박사가 최근 자신이 운영하는 웹사이트인 ‘처치앤서즈'(ChurchAnswers)에 ‘온라인 예배를 포기해서는 안되는 이유 7가지’라는 제목으로 글을 게재했다.

그는 “교회가 대면예배로 복귀하면서 디지털과 스트리밍 예배를 포기하고 있다. 격리 중인 교인들에 대한 관심을 주지 않고 있다. 이것은 큰 실수”라면서 교회가 디지털과 스트리밍 예배를 계속 강조하고 투자해야 한다고 믿는 7가지 이유를 소개했다. 다음은 그 주요 내용이다.

1. 감소한 후 천천히 성장할 것이다.
한 목사는 “첫 주에 750명이 온라인 예배를 시청했다. 이제는 온라인 생중계 예배 참석자가 5명으로 감소했다. 정말 노력할 가치가 없다”라고 글을 보냈다. 그러나 디지털 예배에 시간과 기타 자원을 투자하는 교회는 즉각적인 감소 이후 느리지만 꾸준한 성장을 보이고 있다.

2. 대면 예배에 참석할 수 없는 교인들을 위한 훌륭한 대안이다.
일부 교인이나 손님은 집에 머물러 있다. 어떤 교인들은 마을 밖에 있다. 디지털 예배가 (그들에게) 유일한 대안이 된다. 디지털 예배는 신체적 능력이 있는 사람들이 (대면 예배에) 참석하지 않는 핑계가 될 것이라고 주장하는 자들이 있지만, 그러한 현실은 일어나지 않았다. 손실은 이익으로 상쇄된다.

3. 대면 예배를 보완한다.
초기 단계에 있지만 우리는 디지털 예배가 대면 예배를 참석하게 되는 과정의 첫번째 단계가 된다는 것을 목격했다. 그들은 대면예배에 참석하기 몇 주 전 (온라인 예배를) 통해 교회를 탐색한다. 특히 명목상 기독교인과 비기독교인 사이에서 이러한 경향을 목격하고 있다.

4. 공동체 사역의 문을 열어준다.
교회는 공동체 안에 있어야 할뿐만 아니라 공동체를 향한 사역이어야 한다. 여러분의 교회는 대부분 다른 대안보다 온라인 예배를 통해 공동체에 대한 가시성이 훨씬 높아질 것이다. 어떤 교회는 교회 근처에 거주하는 이들에게 예배 영상을 보내기 위해 주당 20달러의 페이스북 광고에 투자했다. 그것은 열매를 맺기 시작했다.

5. 기도를 위한 놀라운 도구이다.
점점 더 많은 교회가 전화번호와 이메일 주소를 통해 기도 요청 라인을 제공하는 것을 보며 고무됐다. 최근 한 목사는 그들의 이메일 주소(prayer@)가 기도 요청 건수를 늘리고 있다고 말했다. 교회는 예배 중 그 이메일 주소를 스트리밍 예배 하단에 여러번 게시한다.

6. 진정한 사도행전 1장 8절에 근거한 사역이다.
교회 지도자와 교인들은 지역 사회를 넘어 국가와 세계의 다른 지점에 도달 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어 기쁘다. 초기 기독교인들은 도시에서 도시로 복음을 전하기 위해 로마의 길을 통해 여행했다. 인터넷은 로마의 길이 되었다.

7. 멀티사이트 교회에 응집력을 제공한다.
더 많은 교회가 멀티사이트 교회가 되어 가고 있다. 많은 교회가 마이크로 사이트를 열기 시작했다. 스트리밍 예배는 모든 교인이 각각의 지 교회에서 일어나는 일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장소가 될 수 있다. 한 교회는 스트리밍 예배 드리기 전, 처음 5분 동안 모든 사이트를 볼 수 있도록 월별 업데이트를 제공한다. 여러 지점, 여러 장소에서 드리는 예배가 모두 같은 페이지에 표시되는 좋은 방법이 되었다.

최신 뉴스

인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