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교계뉴스캐나다오크빌 지역 교회들 아프가니스탄 난민 돕기 앞장서 

오크빌 지역 교회들 아프가니스탄 난민 돕기 앞장서 

오크빌 지역 교회들 아프가니스탄 난민 돕기 앞장서 

온타리오(Ontario) 오크빌(Oakville) 지역의 교회들이 캐나다로 오기를 원하는 아프간 난민들을 돕기 위해 협력하고 있다. 메이플 그로브 연합교회(Maple Grove United Church)는 두 가정을 성공적으로 정착시켰고, 터키에서 기다리고 있는 두 가정도 내년 봄에 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절박한 상황에 처한 세 가정도 아프가니스탄에서 탈출하기를 희망하고 있다. 모두 다른 사람들의 도움이 필요한 가정들이다.

메이플 그로브 연합교회, 녹스 장로교회(Knox Presbyterian), 먼즈 연합교회(Munn’s United)는 각각 한 가족을 후원하기로 결정했다. 글렌 애비 연합교회(Glen Abbey United)와 세인트루이스 존스 연합교회(St. John’s United)는 기금 마련을 돕겠다고 약속했다.

1년 동안 가족을 후원하는 데는 약 4만 달러가 필요하다. 후원 교회는 그 기간 동안의 모든 생활비를 책임지게 된다. 재원 마련도 어렵지만 저렴한 숙박시설과 일자리 마련 등 정착 지원도 쉽지 않다.

지난 20년 동안 교회에 출석하는 성도들의 감소는 기금 마련과 난민 정착 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적극적인 자원봉사자 팀을 찾는 것을 훨씬 더 어렵게 만들었다. 캐나다에서 난민들에 대한 비정부 후원의 대부분을 교회가 맡고 있는 것을 고려할 때, 앞으로 이 제도의 운영에 대한 우려가 높다. 

후원자들의 기부금은 아파트 구입비와 식료품 구입, 기부금이나 현물로 받지 못한 물품에 대한 지불비로 사용된다. 협력 교회들은 현재 모금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한다.

Advertismentspot_img
- Advertisment -

최신 칼럼

인기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