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교계뉴스글로벌시애틀 형제교회 창립 50주년 '리셋' 주제로 30일간 공동체 캠페인 진행

시애틀 형제교회 창립 50주년 ‘리셋’ 주제로 30일간 공동체 캠페인 진행

시애틀 형제교회(권준 목사)는 오는 18일(주일)부터 5월 16일(주일)까지 4주에 걸쳐 ‘공동체 30일’을 진행한다. 형제교회가 매년 진행하는 공동체 캠폐인은 교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점검하고, 성도들의 믿음과 삶을 복음 안에서 굳건히 하는 시간이다.

올해는 “리셋”(RESET- The Year of Jubilee)을 주제로 진행되며 성도들은 주일예배, 순모임, 수요예배, 프로젝트 등을 통해 건강한 예수 공동체로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하게 된다.

특별히 올해는 시애틀 형제교회가 창립 50주년을 맞는 해로, 코로나19 펜데믹으로 인한 도전과 앞으로 변화되어야 하는 교회의 모습을 생각하며 참다운 교회의 모습을 그리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권 준 목사는 “하나님은 출애굽을 통해 오랫동안 살던 이집트에서의 노예의 삶에서 광야에서의 자유인의 삶을 어떻게 살아야 할지 모르는 이스라엘 민족을 “리셋”하시며 그들이 어떻게 하나님 백성으로 살아가야 할지 새로운 “질서”를 주셨고, 그 중심에는 “희년”이 있었다”며 “시애틀 형제교회도 희년의 정신을 통해 세상의 질서에 순응하는 자들이 아닌 하나님의 자녀로서 새로운 질서를 따라 살아가기를 원한다”고 밝혔다.

권 목사는 또 “형제교회 창립 50주년은 공교롭게도 코로나 펜데믹 시간과 맞물려 우리에게 다가왔다. 지난 50년 동안 형제교회를 지켜주신 하나님께서는 이 혼란을 통해 우리가 새로운 출발을 하길 원하신다”며 “공동체 캠페인을 통해 우리의 개인적 삶과 우리의 교회가 하나님의 새로운 질서로 리셋되기를 기도한다”고 전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